default_top_notch
ad104
ad107
ad94

[글로벌 와인] 11월, 인기순위 TOP100에 새롭게 진입한 와인&스피릿

ad39

기사승인 2016.11.07  14:17:06

default_news_ad1

- 총 6개로 위스키 1종, 꼬냑 1종, 레드와인 3종, 샴페인 1종

지난 3일 보도한 '11월, 와인&스피릿 인기순위 TOP100'에 새로이 진입한 주류를 알아보자.

새로 진입한 주류는 총 6개로 위스키 1종, 꼬냑 1종, 레드와인 3종, 샴페인 1종으로 58위로 진입한 '2016 LE LIMITED EDITION BOOKER’S® RYE “BIG TIME”', 78위로 진입한 '펜폴즈 빈 389 카베르네쉬라즈(Penfolds Bin 389 Cabernet-Shiraz)', 91위로 진입한 '헤네시 퓨어 화이트(Hennessy Pure White)', 96위에 자리한 '샤토 라 꽁세이앙뜨(Chateau La Conseillante)', 그리고 98위부터 차례로 '샤토 소시앙도말레(Chateau Sociando-Mallet)', '라 리오하 알타 그란 리제르바 904(La Rioja Alta Gran Reserva 904)', '떼땅져 꽁뜨 드 샹빠뉴 블랑 드 블랑 브뤼(Taittinger Comtes de Champagne Blanc de Blancs brut)'가 차례로 진입했다. 그 중 상위 3종을 알아보자.

▲ 좌측부터 2016 LE LIMITED EDITION BOOKER’S RYE “BIG TIME”, 펜폴즈 빈 389 카베르네쉬라즈(Penfolds Bin 389 Cabernet-Shiraz), 헤네시 퓨어 화이트(Hennessy Pure White) <사진=좌측부터 bookersbourbon.com, penfolds.com, cognac-expert.com>

그중 가장 높은 순위로 새롭게 진입한 '2016 LE LIMITED EDITION BOOKER’S RYE “BIG TIME”'은 알코올 도수 68.1%로 13년 1개월 12일 동안 숙성되었다. 순위가 급등한 이유는 10월 중순 세계적인 위스키 평론가 짐 머레이가 발표한 'JIM MURRAY’S WHISKY BIBLE 2017'에서 97.5/100 점으로 우승을 차지 하여 그런 것으로 보인다. 자료에 따르면 강한 향과 밸런스가 좋은 술로 복잡한 아로마를 가졌다고 한다. 

그 다음 78위로 진입한 호주의 '펜폴즈 빈 389 카베르네쉬라즈(Penfolds Bin 389 Cabernet-Shiraz)'로 그렌지와 같은 오크통에서 숙성을 거치는 이유로 '베이비 그랜디(Baby Grange)'라고도 불리며 와인애호가들에게 인기를 얻는 와인이다. 14.5%의 알코올 도수를 가진 이 레드와인은 05 빈티지가 잰시스 로빈슨에게 18/20, 13빈티지가 Wine Spectator에 92점을 받았다. 

91위로 진입한 '헤네시 퓨어 화이트(Hennessy Pure White)'는 프랑스에서 생산되는 알코올 도수 40%의 꼬냑으로 가볍고 프레시 하며 과일향이 좋아 그냥 마셔도, 칵테일로 마셔도 좋다고 한다. 

소믈리에타임즈 김동열기자 feeeelin@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09
ad100
ad95
ad106
ad83
ad79
ad84
ad81
ad96
ad108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