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7
ad94
ad120
ad124
ad121
ad128

자신만의 포도밭을 가꾸고 와인을 만드는 모바일 게임 ‘헌드레드 데이즈(Hundred Days)’

ad39

기사승인 2021.10.20  15:04:44

default_news_ad1
▲ 와인메이커가 될 수 있는 모바일 게임 '헌드레드 데이즈(Hundred Days)' <사진=Broken Arms Games>

소파에 앉아 자신만의 가상 포도밭을 소유하고 와인을 만들 수 있는 모바일 게임 ‘헌드레드 데이즈(Hundred Days)’가 모바일 버전으로 출시되었다.

브로큰암게임즈(Broken Arms Games)가 고안하고 픽스메인(Pixmain)이 배급한 ‘헌드레드 데이즈’는 휴식 시간 동안 자신의 포도밭을 가꾸는 것부터 지하실에서 저녁 시간을 보내는 것까지, 와인애호가들은 자신의 취미를 게임으로 즐길 수 있다. 현재 플레이어들은 이탈리아 피에몬테의 롤링힐즈(Rolling Hills)라는 공간에서 이탈리아 와인을 생산할 수 있지만, 향후 나파밸리 및 보르도 버전이 출시될 예정이다.

▲ 헌드레드 데이즈의 게임 플레이 화면, 한국어를 비롯한 9개의 언어가 지원된다. <사진=Broken Arms Games>

이 게임은 오랫동안 자신만의 포도원을 소유하려는 애호가들의 꿈에 영향을 미치지만, 브로큰암스게임즈 측은 교육적인 목적도 있다고 말하며 “와인에 대해 더 알고 싶어 하는 많은 사람들이 있고 그들은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할지 모른다”라고 말하며 와인 제조 과정을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고안되었다고 설명했다.

플레이어들은 작은 포도밭에서 시작하여, 포도 재배와 와인 제조의 주요 단계를 거쳐 그들이 소중히 생산한 와인을 어떻게 마케팅하고 판매할지 생각할 수 있으며, 턴제 방식이기 때문에 시간 압박이 없다. 또한, 우박이나 폭염 등과 같은 기후 시스템이 내장되어 있어 현실감을 불러일으킨다.

헌드레드 데이즈의 공식 출시 가격은 7,500원으로 현재 앱스토어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32
ad110
ad129
ad127
ad131
ad108
ad118
ad114
ad125
ad113
ad95
ad106
ad83
ad79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116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