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7
ad94
ad120
ad124
ad121
ad128

'인삼'을 활용한 이색 요리 레시피 3가지

ad39

기사승인 2021.08.31  11:11:24

default_news_ad1

면역력 증진과 피로 해소 등의 효과를 지녀 주로 약으로 사용되는 인삼을 맛있고 간편한 요리로 즐겨보면 어떨까. 농촌진흥청은 최근 주춤한 인삼 소비를 늘리기 위해 가정에서 쉽게 즐길 수 있는 인삼 요리를 추천했다.

향긋한 한 끼 ‘인삼 삼겹살’

▲ 인삼 삼겹살 <사진=농촌진흥청>

인삼 삼겹살은 인삼을 0.3cm로 얇게 썬 뒤 삼겹살과 함께 구워 쌈으로 즐기는 요리이다. 삼겹살 한쪽 면이 익을 무렵 인삼을 불판에 올리면 고기와 인삼을 동시에 익힐 수 있고, 고기 기름에 인삼을 알맞게 구울 수 있다. 향긋한 인삼은 고기 맛을 더 풍부하게 하고 특유의 느끼함을 잡아준다.

대패 삼겹살을 이용해도 좋다. 고기 위에 감자 칼(필러)로 얇게 썬 인삼과 팽이버섯을 올린 뒤 돌돌 말아 프라이팬에 굽는다. 이때 삼겹살이 풀리지 않게 하려면 고기 이음새 부분을 먼저 익혀준다.

요리 재료

삼겹살, 인삼, 버섯(새송이 등)과 김치, 모둠 쌈, 명이나물 등 취향에 맞는 반찬

조리 과정

1) 물에 씻은 인삼을 익기 좋게 0.3cm 이내로 어슷하게 썬다.

2) 새송이 버섯을 씻어 긴 방향으로 얇게 자른 후 반을 잘라준다.

3) 삼겹살과 인삼, 버섯 등을 함께 굽는다.

4) 고기 위에 인삼을 얹고, 새송이 버섯으로 감싸거나 취향에 따라 쌈에 싸 먹는다.

5) 대패삼겹살 위에 필러로 얇게 벗긴 인삼과 팽이버섯을 넣은 뒤 구워도 좋다.

든든한 한 끼 ‘인삼 비빔밥’

▲ 인삼 비빔밥 <사진=농촌진흥청>

인삼 비빔밥은 고사리와 콩나물, 버섯, 오이 등 각종 채소에 인삼 볶음을 더해 만든 요리이다. 인삼을 얇게 채 썬 후 기름에 볶아주면 생으로 먹는 것보다 훨씬 더 부드러운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요리 재료

인삼, 밥, 각종 나물류, 버섯(느티만가닥 버섯 등), 달걀, 고추장 또는 간장 등

조리 과정

1) 깨끗하게 세척한 인삼을 채 썰어준다.

2) 채 썬 인삼을 프라이팬에 볶는다.

3) 밥 위에 각종 나물과 볶은 인삼, 계란프라이를 올린다.

4) 고추장 또는 간장을 넣고 비벼 먹는다.

간단한 한 끼 ‘인삼․마 셰이크’

▲ 인삼‧마 셰이크 <사진=농촌진흥청>

인삼․마 셰이크는 바쁜 아침, 식사 대용으로 좋다. 잘게 자른 인삼과 마를 1대 1의 비율로 믹서에 넣고 우유와 꿀을 넣은 뒤 함께 갈아준다. 마 대신 바나나, 딸기 등 과일을 넣어도 된다.

요리 재료

인삼, 마, 우유, 꿀(3큰술, 기호에 따라 조절)

* 우유 900ml 기준, 인삼 120g, 마 120g 사용하였으며 마를 많이 넣을수록 셰이크가 부드러워짐

조리 과정

1) 인삼을 씻어서 잘 갈릴 수 있도록 조각내어 썬다.

2) 마는 껍질을 벗기고 토막 내어 자른다. (* 마는 미리 썰면 갈변하므로, 먹기 직전에 자른다)

3) 인삼과 마를 믹서에 넣고 우유와 꿀과 함께 갈아준다.

소믈리에타임즈 전은희 기자 stpress@so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32
ad133
ad135
ad110
ad129
ad134
ad127
ad131
ad108
ad118
ad114
ad125
ad113
ad95
ad106
ad83
ad79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116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