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4
ad107
ad94

2019 세계 최고의 바(Bar), 단테(Dante)가 출시한 '캔칵테일'

ad39

기사승인 2020.09.22  11:23:02

default_news_ad1
▲ 단테 X 파이브드링크 컬래버레이션 '섬머 스프리츠' <사진=F!VE DRINKS CO>

최근 세계적으로 떠오르고 있는 유명 바(Bar) 단테가 자사의 메뉴에 영감 받은 ‘캔칵테일’을 미국에서 출시했다.

작년, 뉴욕에 위치한 바(Bar) 단테(Dante)는 세계 50대 베스트 바(World’s 50 Best Bars) 리스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더 테일즈 오브 더 칵테일 스프리티드 어워즈(the Tales of Cocktail Spirited Awards)에서 베스트 아메리칸 레스토랑 바(Best American Restaurant Bar) 부문을 수상했다.

▲ (왼쪽부터) 섬머 스프리츠, 아메리카노 2.0, 진앤토닉 <사진=F!VE DRINKS CO>

지난 16일, 단테는 파이브 드링크(F!ve Drinks Co.)와 제휴하여 만든 캔 칵테일 라인을 출시했다. 이 음료들은 바에서 영감을 받은 섬머 스프리츠(Summer Spiritz), 아메리카노 2.0(Americano 2.0), 진앤토닉(Gin & Tonic) 등 총 3가지 종류로 출시되었으며 미국에서 4팩에 13.99달러(한화 약 1만 6,230 원)에 판매된다.

첫 라인업으로 출시된 섬머 스프리츠는 시원한 진이 들어간 밝고 크리스프(crisp)한 맛의 칵테일로 진(Gin), 엘더플라워 코디얼, 오이 비터(Bitters), 오이, 멜론, 포도주스가 들어갔다. 또한, 12.5% 정도의 높은 ABV를 함유하고 있다. 또한, 10월에 출시될 예정인 아메리카노 2.0은 9.5%의 ABV로 아마로 술, 베르무트, 비터, 소다수가 들어갔으며, 11월에 출시되는 진앤토닉은 시트러스 제스트와 진앤토닉 워터가 들어간 11% ABV의 캔칵테일이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09
ad100
ad95
ad106
ad83
ad79
ad84
ad81
ad96
ad108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