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7
ad94
ad120
ad124
ad121
ad128
ad138
ad143

[김하늘의 소물이에] <6>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 기획 ① 워터소믈리에 편

ad39

기사승인 2016.10.05  16:46:10

default_news_ad1

- '워터소믈리에' 2025 국내 유망직종 선정, 2014 미래의 직업 세계 3대 유망 직업 워터소믈리에, 문학치료사, 애완동물장례업 선정

2016 제6회 워터소믈리에 국가대표 부문 경기대회가 오는 10월 28일, 29일 이틀간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열린다. 28일 오전 10시 30분에 준결선을 거쳐 29일 오전 11시에 결선을 대전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한다. 벌써 6회째라니! (내가 위 대회에서 우승했을 땐 14년 4회 대회였으며, 5회 대회에는 준우승했다.) 참고로 와인은 소믈리에 국가대표 부문 12회째, 티소믈리에 경기대회는 3회째이다. 전통주 소믈리에 경기대회는 작년까지 함께 치러졌지만, 올해는 다음에 다른 행사로 분산 개최된다. 벌써 이번 대회 우승자가 누구일까 궁금하다. 많은 워터소믈리에 혹은 워터소믈리에가 되기 위한 지망생들이 차기 국가대표가 되기 위해서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 많은 분들께서 내게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에 관해서 질문을 해주신다. 그래서 앞으로 4주간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에 관한 기획칼럼으로 경기대회 준비와 관전에 필요한 내용을 연재하고자 한다.

① 워터소믈리에 편
②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 편
③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 예선, 준결선 꿀팁
④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 결선 꿀팁

아직도 많은 매체에서는 워터소믈리에를 물 감별사라고 표현한다. 물론 내게도 물 감별사 아니냐면서 인터뷰를 요청해오기도 한다. 실제로 한 케이블 방송에 출연해 MC들에게 맞는 물을 추천하고, 물 감별을 하였다. 당시는 경기대회 우승도 하기 전이었던 유망주 시절이었다. 당연하겠지만 어렸던 내게 물에 대한 내공보다도 물 감별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출연을 부탁받은 계기가 아닐까 싶다. 그 이후로도 다른 매체, 공중파에서도 섭외가 적지 않게 들어왔다.

언제나 뜨거운 감자는 물 감별 옵션이다. 항상 인터뷰 때마다 워터소믈리에의 정확한 정의에 대해 설명을 해도 많은 사람들은 물 감별사로 기억하고 있다. 그동안 만났던 많은 작가들, 기자들도 유심히 듣고 고개를 끄덕이더니, 마지막 순서로 유리 글라스와 검은 천에 싼 물들을 내민다.

앞으로 나를 포함해 많은 워터소믈리에들의 노력이 필요하다. 많은 소믈리에들이 활동하는데도 불구하고 아직 와인을 잘 모르는 사람들은 소믈리에를 와인 감별사라고만 생각하는 거 보면, 워터소믈리에들은 훨씬 더 많은 노력을 오랫동안 들여야 할 것이다.

워터소믈리에(Water Sommelier)는 소믈리에(Sommelier)에서 파생된 단어다. 소믈리에는 많이들 와인 감별사로 알고 있는데, 사실은 업장에서 주로 와인을 관리하고 추천하는 직업이다.

그렇다면 워터소믈리에는?
 

▲ CJ 스토리온 '트루라이브쇼'에 출연했던 김하늘 워터소믈리에 <사진=CJ 스토리온 '트루라이브쇼' 방송 캡쳐>

업장에서 손님에게 음식 혹은 취향에 맞게 어울리는 물을 추천하는 직업이 정확한 개념이다.

소믈리에는 14세기부터 특정 직업으로 인정이 됐으니 역사가 굉장히 길다. 그에 반해 워터소믈리에의 역사는 짧다. 21세기 들어서 생긴 직업이다. 세계적으로 환경오염, 전쟁 등으로 인한 물 부족과 웰빙의 수요로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생수 시장과 함께 성장하는 미래 직업이라고 보면 된다. 내가 처음 워터소믈리에를 공부하던 시기에 국내 생수 생산업체가 30여 개였는데, 5년 정도 지난 지금, 100개에 가까운 업체 수에 200개에 가까운 생수를 팔고 있다. 늘어나는 생수의 개수만큼 물을 찾는 소비자들을 위한 생수 전문가가 필요하게 된 것이다.

2000년 프랑스 파리(Paris, France)에서 콜레트 워터바 (Colette Water Bar)가 세계 1호로 워터바를 오픈했다. 그리고 미국 뉴욕 맨해튼(Manhattan, New York, USA)에 위치한 리츠 칼튼(Ritz Carlton) 호텔의 필립 레트만(Filip Wretman)이 상류사회 고객들에게 음식과 어울리는 물을 소개하면서 세계 1호 워터소믈리에가 되었다.

이탈리아는 2002년에 의사, 영양사, 지질학자, 화학자, 물 전문가들이 모여 아담 협회(ADAM: Associazione Degustatori Acque Minerali)를 창립했다. 이 협회에서는 처음으로 워터소믈리에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워터소믈리에를 양성하였다. 일본에서는 2000년대 중반 산에 아키가 이탈리아의 아담 협회에서 워터소믈리에 교육을 받고 귀국해, 2008년 일본 아쿠아 소믈리에 협회(JASA: Japanese Aqua Sommelier Association)를 설립하였다.

국내에서는 2007년 서울 선릉역 인근에 ‘몬드리안’이라는 워터카페가 최초다. 2011년 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는 산하 한국워터소믈리에협회를 창설하였으며, 자격증 제도를 도입하였다. 국내 1호 워터소믈리에는 워커힐 호텔에 이제훈 소믈리에다.

워터소믈리에는 또한 2025 국내 유망직종에도 뽑혔으며, 교육부에서 지난 2014년 발간한 “2014 미래의 직업 세계” 에서는 3대 유망 직업으로 워터소믈리에, 문학치료사, 애완동물장례업이 뽑혔다. 앞으로 미래가 굉장히 밝은 직업이다.

다음 주,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 편으로 이어나가겠습니다.
 

▲ 김하늘 워터소믈리에

[칼럼니스트 소개] 김하늘은? 2014년 제 4회 워터소믈리에 경기대회 우승자로 국가대표 워터소믈리에다. 2015년 5회 대회 땐 준우승을 차지하며 연속 입상했다. 다수의 매체와 인터뷰 및 칼럼연재로 ‘마시는 물의 중요성’과 ‘물 알고 마시기’에 관해 노력하고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김하늘 skyline@sommeliertimes.co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44
ad142
ad141
ad132
ad139
ad135
ad110
ad129
ad134
ad131
ad108
ad118
ad114
ad125
ad113
ad95
ad106
ad83
ad79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116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