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7
ad94
ad120
ad124
ad121
ad128
ad138

부다페스트에서 와인 시음회를 즐길 ‘틱톡커’ 모집 눈길

ad39

기사승인 2022.01.25  11:11:55

default_news_ad1

낭만의 도시 부다페스트에서 무료로 훌륭한 와인을 시음하고, 보트에서 파티를 즐기며 틱톡 영상을 찍기만 해도 돈을 받는다는 것은 꽤 구미가 당길 수 있는 일이다.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액티비티와 경험을 할 수 있는 ‘원스톱샵(one-stop shop)’을 만들기 위해 관광전문가들이 뭉친 프로젝트인 ‘얼티밋 부다페스트(Ultimate Budapest)’는 현재 팀에 합류할 재능 있는 소셜 미디어 컨텐츠 제작자를 찾고 있다.

채용자는 부다페스트에서 한 달 동안 무료로 거주할 수 있으며, 회사가 제공하는 모든 이벤트에 참여하게 되는데, 이를 얼티밋 부다페스트의 SNS를 통해 기록하기만 하면 된다.

얼티밋 부다페스트의 설립자 야스민 조지(Yasmine Georgi)는 “우리 팀은 지역의 밤 문화를 경험하고자 하는 젊은 여행객들이 가능한 한 가장 안전하고 책임감 있는 방법으로 여행을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수년 동안 노력해왔다”라고 말하며 “이제 부다페스트가 파티와 밤 문화 관광 외에도 제공할 수 있는 모든 놀라운 경험을 여행객들에게 알리는 것을 돕는 새로운 임무를 갖게 되었다”라고 설명했다.

채용자는 부다페스트에서 주당 20~25시간 정도를 근무하게 되는데, 이는 부다페스트의 장점을 스스로 발견할 수 있는 여유 시간도 많이 갖기를 원하는 이들에게 이상적이다. 또한, 1,000유로(한화 약 135만 원), 왕복 항공권, 숙박권, 다양한 투어와 활동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진다.

회사 웹사이트에 따르면 부다페스트의 가장 인기 있는 행사들 중 일부는 ‘도끼 던지기’, ‘와인 시음’, ‘표적 연습’, ‘온천장 파티’,  파티’ 등이다. 또한, 취업 요건은 ‘틱톡과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사로잡았던 이력’, ‘외향적이고 창의적인 성격’, ‘2022년 6월 중순부터 7월 초까지 한 달간 여행 가능한 자’ 등이다.

접수는 1월 24일부터 2월 20일까지, 자세한 내용과 신청은 ‘Ultimate Budapest’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32
ad139
ad136
ad135
ad110
ad129
ad134
ad131
ad108
ad118
ad114
ad125
ad113
ad95
ad106
ad83
ad79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116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