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7
ad94
ad120
ad124
ad121
ad128
ad138
ad143

팝스타 케이티 페리, 자신만의 ‘무알콜 아페리티프’ 출시

ad39

기사승인 2022.01.05  14:38:26

default_news_ad1
▲ 팝스타 케이티 페리가 무알콜 아페리티프 사업을 시작했다. <사진=케이티 페리 인스타그램>

팝스타 케이티 페리(Katy Perry)가 2022년에 주요 트렌드로 떠오른 ‘NoLo(No and Low, 무알콜 및 저알콜)’ 열풍에 힘입어 자신만의 무알콜 아페리티프(alcohol-free aperitifs) 제품군을 출시했다.

‘De Soi’라는 이름의 아페리티프를 출시한 페리는 트위터를 통해 “제 새로운 동료이자 식물학자인 모건 맥라클란(Morgan McLachlan)과 함께 스파클링 무알콜 아페리티프의 출시를 발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말하며 “우리의 아페리티프에는 밤까지 편안히 쉬어갈 수 있는 기분 좋은 아답토젠(adaptogen)로 가득 차있다”라고 덧붙였다.

▲ De Soi 아페리티프 <사진=De Soi>

De Soi는 시트러스와 레몬그라스를 곁들인 ‘골든 아워(Golden Hour)’, 딸기와 자몽을 곁들인 ‘챔피뇽 드림스(Champgnon Dreams)’, 블랙베리 과즙, 바닐라 오크, 장미 꽃잎을 곁들인 ‘퍼플 룬(Purple Lune)’ 등 3가지 맛으로 출시되었으며 각 병당 25달러(한화 약 3만 원)의 가격으로 미국 내에서만 판매된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44
ad142
ad141
ad132
ad139
ad135
ad110
ad129
ad134
ad131
ad108
ad118
ad114
ad125
ad113
ad95
ad106
ad83
ad79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116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