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7
ad94

국내 최대 공예축제, ‘2020 공예트렌드페어’ 3일 코엑스에서 개막

ad39

기사승인 2020.12.04  13:10:56

default_news_ad1

3일, 삼성동 코엑스 에이홀(A)에서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0 공예트렌트페어’가 개최됐다.

▲ 3일, ‘2020 공예트렌드페어’를 방문한 관람객이 주제관 부스에서 작품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2020 공예트렌드페어>

올해로 열다섯 번째를 맞이한 국내 최대의 공예 축제인 ‘공예트렌드페어’는 공예 전문 박람회이자 공예 유통·사업을 위해 마련된 장이다. 올해는 300여 개의 공예 작가, 공방, 기업 및 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주제관, 쇼케이스관, 창작공방관, 브랜드관, 갤러리관, 대학관, KCDF 사업관, 차문화체험관 등의 부스로 구성된다.

▲ 관람객이 주제관 부스에서 영화 '기생충'의 가구 디자이너로 주목받은 박종선 작가의 테이블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2020 공예트렌드페어>

이번 주제관은 “휴가예감(休家藝咁)_쉼이 있는 집,, 공예를 머금다”를 주제로 강신재 감독(보이드플래닝 소장)이 기획을 맡았으며, 총 24명의 참여작가와 함께 공간을 구성하였다. 코로나 사태를 겪으면서 급변하고 있는 개인의 생활방식에 맞춘 새로운 주거 공간을 제안하고, 공예와 자연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쉼과 치유를 줄 수 있도록 구현되었다.

‘2020 공예트렌드페어’는 오는 6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소믈리에타임즈 전은희 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14
ad111
ad100
ad112
ad113
ad110
ad95
ad106
ad83
ad79
ad84
ad81
ad96
ad108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