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4
ad105
ad94

영국 호텔바, '에니어그램 테스트'에 맞춘 칵테일 메뉴 출시

ad39

기사승인 2020.10.15  14:40:15

default_news_ad1
▲ 에니어그램 테스트에 영감받은 다양한 칵테일 <사진=Scarfes Bar>

영국 런던에 위치한 로즈후드 호텔(Rosewood Hotel)의 스카프스 바(Scarfes Bar)가 에니어그램 테스트의 9가지 성격 유형을 기반으로 한 기발한 칵테일 메뉴를 출시했다.

메뉴는 테스트 내 9가지 성격 유형에서 영감을 받은 18가지 칵테일로 구성되어 있으며, 두 가지 칵테일이 각 성격 유형의 다른 면을 반영하고 있다. 칵테일로 만들어진 9가지 성격 유형은 개혁가, 조력자, 성취자, 예술가, 사색가, 충성가, 열정가, 지도자, 화합가이다.

먼저 ‘개혁가’의 대표 인물인 스티브 잡스(Steve Jobs)에 영감받은 맥대디 칵테일(Mac Daddy Cocktail)은 네이키드 그라우스 위스키에 토마토와 후추를 혼합했으며, ‘예술가’는 가수 에이미 와인하우스(Amy Winehouse)에 영감 받은 그레이구스 보드카와 헤이 베르무트가 혼합된 CBD 함유 마티니이다.

도널드 트럼프로 대표되는 ‘지도자’는 콤브오버(Comb Over)라고 불리는 스카치와 버섯, 민트, 배를 섞은 칵테일이며, 월드 디즈니로 대표되는 ‘중재자’는 메이커스 마크 보드카에 판단과 메이프 베르주를 혼합한 해피플레이스(Happy Place), 엘비스 프레슬리로 표현한 ‘화합가’는 맥캘란 12년산 베이스에 바나나와 통카빈이 들어간 머니허니(Money Honey) 칵테일이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00
ad95
ad106
ad83
ad79
ad84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