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5
ad99
ad58
ad64
ad62
ad53
ad57
ad63
ad71
ad65
ad92
ad94

락의 전설 '본 조비', 코로나19 지원 위한 온라인 콘서트 & 와인 테이스팅 진행 예정

ad39

기사승인 2020.08.13  19:15:18

default_news_ad1
▲ 존 본 조비와 그의 아들 제시 본지오비 <사진=Hampton Waters>

국내에서도 ‘It’s My Life’, ‘Always’ 등으로 유명한 세계적인 록커 존 본 조비(John Bon Jovi)가 코로나19로 고통받는 미국 지역 사회를 돕기 위해 무료 온라인 콘서트와 와인 테이스팅을 진행한다.

음식전문매체 푸드앤와인지에 따르면 미국 현지 시각 14일(한국 시각 토요일 오전 7시 30분), 존 본 조비는 그의 밴드인 Kings of Surbia와 함께 자신의 와이너리 햄튼 워터(Hampton Water)의 페이스북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코로나19 구제를 위한 디지털 콘서트’를 열 예정이다. 또한, 그의 아들인 제시 본지오비(Jesse Bongiovi)와 와인메이커 제라르 베르트랑(Gerard Bertrand)과 함께 가상 와인 시음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햄튼워터은 성명을 통해 “팬들은 햄튼워터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존과 제시와 함께 햄튼 워터 와인을 마시며 다양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라고 말하며 “햄튼 워터에서 한 달 동안 판매될 와인 수익의 일부는 코로나19 구호 및 소수민족 소유 사업체를 돕기 위해 월드 센트럴 키친(World Central Kitchen)에 기부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존 본 조비의 아들 제시 본지오비는 “현재 코로나19 전염병이 시작되었고, 전국적으로 사람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 도움에 나설 필요가 있다는 것을 알았다”라고 말했으며, 본 조비는 “코로나19 대유행 상황에서 뉴저지 지역 레스토랑 및 롱 아일랜드 푸드뱅크를 지원하는 데 앞장설 수 있게 되어 자랑스럽다”라고 전했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00
ad95
ad101
ad83
ad79
ad84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