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5
ad99
ad58
ad64
ad62
ad53
ad57
ad63
ad71
ad65
ad92
ad94
ad80

"물류센터 비상" 쿠팡에 이어 마켓컬리 물류센터 코로나19 확진

ad39

기사승인 2020.05.27  16:29:18

default_news_ad1
▲ 마켓컬리 물류센터에 근무자 코로나19 확진 <사진=마켓컬리 홈페이지 갈무리>

쿠팡 물류센터에 이어 마켓컬리 물류센터의 근무자도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으며 물류센터에 비상이 떨어졌다.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는 지난 5월 24일(일) 상온 1센터 물류센터에 출근한 일용직 근무자가 오늘(27일) 오전 보건당국에 의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컬리의 상온1센터 확진자는 지난 5월 23일(토) 확진자로 밝혀진 친구와 대전광역시를 다녀오면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며, 24일(일) ㈜컬리 상온1센터에 하루 근무했으며, 확진통보는 25일(월) 송파구 보건소에서 검사 후 27일(수) 오전 확진 통보를 받았다고 전했다. 

㈜컬리는 27일 오전 송파구청으로부터 확진 결과를 전달받은 후 곧바로 상온1센터를 단 1명의 근무자도 없이 전면 폐쇄 조치했고, 27일 오후 15시부터 세스코 전면 방역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상온1센터 출근부 확인 결과 확진자는 감염 추정 이후 5월 24일 하루만 근무한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컬리는 송파구청에 당일 근무자 출근부, CCTV 등 관련 자료를 제출했다. 또한 24일 당일 근무자를 비롯해 확진자와 접촉했을 가능성이 높은 직원에 대해서 전수조사및 자가격리 조치를 시행했다.

㈜컬리는 "보건당국의 방역지침에 열감지 카메라도입, 마스크, 장갑 착용 등 최선의 노력을 해왔고 앞으로도 송파구청 등 보건당국의 지침이 내려질 때까지 상온1센터를 전면 폐쇄할 것이며, 향후 추가 조치는 보건당국과 협의해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믈리에타임즈 한상만 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00
ad95
ad101
ad83
ad79
ad84
ad81
ad85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68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