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4
ad107
ad94

LVMH의 요식업 진출, '루이비통 레스토랑 & 카페' 오픈

ad39

기사승인 2020.01.31  16:02:22

default_news_ad1
▲ 르 카페 V <사진=Louis Vuitton>

럭셔리 그룹 LVMH가 소유한 패션 브랜드 ‘루이비통(Louis Vuitton)’이 일본 오사카에 첫 카페와 레스토랑을 오픈한다.

2월 중에 오픈할 예정인, 르 카페 V(Le Café V)는 루이비통 오사카 매장 4층에 자리 잡게 된다. 칵테일 바와 야외 테라스도 있어 봄이 되면 쇼핑 후 가장 이상적인 명소가 된다. 저녁 식사 시간에는 수가라보 V(Sugalabo V) 레스토랑이 열리며, 세계적인 셰프 조엘 로부숑(Joël Robuchon)의 레스토랑 ‘라뜰리에 드 조엘 로부숑(L’ATELIER de Joel Robuchon)의 총주방장을 맡았던 셰프 요스케 수가(Yosuke Suga)가 만든 요리를 즐길 수 있다.

▲ 수가라보 V <사진=Louis Vuitton>

한편 LVMH 그룹은 루이비통 외에도 최근 새롭게 인수한 티파니앤코(Tiffany & Co.)를 필두로한 카페 사업을 진행한다. 일명 ‘블루박스 카페(Bluebox Café)로 영화 ‘티파니에서 아침(Breakfast At Tiffany's)’을 현실로 재현할 예정이다.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09
ad100
ad95
ad106
ad83
ad79
ad84
ad81
ad96
ad108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