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5
ad58
ad64
ad62
ad53
ad57
ad63
ad69
ad71
ad65
ad80

'독서하기 좋은 초여름', 책 읽기 좋은 해외 여행숙소 BEST 10

ad39

기사승인 2019.04.24  18:46:20

default_news_ad1

에어비앤비가 세계 책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멋진 서재가 있는 전 세계 숙소를 한데 모았다. 아늑한 서재에서 삶의 자양분이 되는 독서에 푹 빠져보는 것은 어떨까. 게스트는 호스트가 엄선한 책으로 꾸며진 서재를 통해 호스트의 취향을 파악하고 숙소에 특별한 정감을 느낄 수 있다. 호주의 산자락에 있는 아늑한 서재에서부터 파리의 2층 책장에 이르기까지, 멋진 서재는 문학을 사랑하는 게스트들이 내 집 같은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이다.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기 좋은 팰로앨토의 조용한 서재 (팰로앨토, 캘리포니아)

▲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기 좋은 팰로앨토의 조용한 서재 <사진=에어비앤비>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이 매력적인 숙소는 곳곳에 독서를 편히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서재나 벽난로 옆의 아늑한 공간에 자리를 잡고 읽고 싶던 책을 골라 마음껏 읽어보자.

노르웨이 베르겐의 펜트하우스 (베르겐, 노르웨이)

▲ 노르웨이 베르겐의 펜트하우스 <사진=에어비앤비>

밝은 자연광이 환히 비치는 스칸디나비아 디자인의 세련된 서재는 책 애호가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기 충분하다. 탁 트인 베르겐의 산 풍경이 내다보이는 위층 발코니는 책을 읽기에 최적의 공간이다.

폴란드 '바르샤바의 지붕' 아래 서재 (바르샤바, 폴란드)

▲ 폴란드 '바르샤바의 지붕' 아래 서재 <사진=에어비앤비>

곳곳에 세심함이 묻어나면서도 절충적 아름다움이 돋보이는 이 공간은 책이 가득한 긴 선반이 있는 거실이 특히 시선을 사로잡는다. 개방된 구조인데다 천장이 높고 자연 채광이 잘 들기 때문에 숙소 곳곳이 독서하기에 최적의 장소이다.

호주 빅토리아 주의 테케바 빌라 (빅토리아, 호주)

▲ 호주 빅토리아 주의 테케바 빌라 <사진=에어비앤비>

호주의 산자락에 마법처럼 자리한 이 모던한 빌라에는 아름다운 서재가 있다. 게스트는 수영장 옆에서 독서하거나 이국적인 꽃이 가득한 뜰에서 한가로이 산책을 즐길 수 있다.

런던의 비밀스러운 안식처 (런던, 영국)

▲ 런던의 비밀스러운 안식처 <사진=에어비앤비>

노팅힐의 숨은 보석같이 아름다운 이 숙소는 화려한 색상의 보헤미안 스타일의 거실에서부터 마스터 침실에 이르기까지 애서가의 마음을 사로잡을 특별함으로 가득하다.

브라질 상파울루의 세련된 오아시스 (상파울루, 브라질)

▲ 브라질 상파울루의 세련된 오아시스 <사진=에어비앤비>

침실 2개를 갖춘 이 2층 숙소는 거실에서 중이층까지 벽이 온통 책으로 장식되어 있다. 상파울루의 트렌디한 번화가에 위치해 있지만, 방해받지 않고 독서를 즐길 수 있는 야외 해먹이나 빈티지 욕조 등 안락하고 조용한 장소를 갖추고 있는 곳.

프랑스 파리의 주택 (파리, 프랑스)

▲ 프랑스 파리의 주택 <사진=에어비앤비>

산업용 건물을 넓은 로프트로 개조한 이 숙소로 들어서면, 사다리를 타고 올라가야 하는 근사한 2층 책장으로 바로 눈길이 간다. 책을 들고 숙소 근처에 자리한 라 빌레트 공원에서 야외 독서를 즐겨보는 건 어떨까.

이스탄불의 우아한 서재 공간 (이스탄불, 터키)

▲ 이스탄불의 우아한 서재 공간 <사진=에어비앤비>

유서 깊은 건물의 4층에 위치한 이 숙소는 이스탄불의 파노라마 풍경을 감상하며 문학에 푹 빠질 수 있는 곳이다. 지중해, 중동, 북아프리카, 중앙아시아의 책과 여행기, 철학서 등 광범위한 범위의 책이 구비되어 있어 누구나 마음에 드는 책을 골라 볼 수 있다.

일본 도쿄의 '책과 침대' (도쿄, 일본)

▲ 일본 도쿄의 '책과 침대' <사진=에어비앤비>

서재를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올린 이 숙소는 서점을 테마로 꾸며진 곳이다. 9층에 위치한 이 숙소에는 영어와 일어로 된 약 3,400여권의 책이 구비되어 있어 전래동화에서부터 논픽션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장르의 책을 읽을 수 있다.

몰타 발레타의 빈티지 서재 (발레타, 몰타)

▲ 몰타 발레타의 빈티지 서재 <사진=에어비앤비>

몰타의 채광 좋은 스튜디오에 위치한 이 숙소는 호스트가 수집한 빈티지한 작품과 현대 서적이 절묘한 조화를 이루어 새로운 것과 옛 것의 아름다운 공존을 보여준다. 게스트는 숙소 위층에서 독서와 해변 전망을 즐기며 푹 쉴 수 있다.

헤이리에서 즐기는 여유로운 책 읽기 (파주, 헤이리)

▲ 헤이리에서 즐기는 여유로운 책 읽기 <사진=에어비앤비>

사진작가로 활동 중인 호스트가 운영하는 문화 예술 공간으로, 다양한 장르의 책이 거실에 마련되어 있어 취향에 맞게 고르는 재미가 있다. 유니크한 인테리어 감각이 돋보이는 이곳에서 책을 읽으며 색다른 영감을 느껴보자.

소믈리에타임즈 유성호 기자 ujlle0201@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83
ad79
ad84
ad81
ad73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70
ad68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