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107
ad94
ad120
ad124
ad121
ad128

프로바인(ProWein), 이제는 명실상부한 최고의 와인 비지니스 창구!

ad39

기사승인 2019.03.28  09:00:41

default_news_ad1

- 와인사업가와 전문가들에게 프로바인은 천국이나 다름없어

프로바인은 이제 명실상부 최고의 와인 비지니스 창구가 되었다. 빈 엑스포를 비롯한 다른 와인 박람회와 비교해 쾌적한 환경과 효율적인 동선, 그리고 전시자들의 태도 또한 차별화 되어있다. 박람회장 까지 가는 열차가 점점 붐비는 것은 이런 생각이 나만의 것이 아니란 반증 아닐까?

▲ 25주년을 맞이한 국제 와인 전시회 프로바인(ProWein) 2019 행사장 모습 <사진= 메쎄 뒤셀도르프>

또한 아르메니아, 헝가리, 슬로베니아, 조지아, 이스라엘, 레바논 등 한국 시장에 잘 알려지지 않은 와인 생산국들의 와인을 한 자리에 둘러 볼 수 있는 연합부스에서는 새로운 품종과 스타일의 와인은 물론 최근 트랜드가 되고 있는 내츄럴 와인까지 살펴 볼 수 있어 매우 유익했다. 게다가 독일 소믈리에 협회를 비롯한 주최자들이 준비한 다양한 주제의 세미나까지, 와인사업가와 전문가들에게 프로바인은 천국이나 다름이 없었다.

▲ 25주년을 맞이한 국제 와인 전시회 프로바인(ProWein) 2019 행사장 모습 <사진= 메쎄 뒤셀도르프>

물론 행사 기간동안 엄청나게 비싸게 책정되어 있는 숙박료가 옥의 티라면 티라고 하겠지만 이는 다른 박람회도 마찬가지 일 것이고, 3일이 아니라 1주일 정도는 행사를 했으면 하는 아쉬움 마져 느끼며!

SEE YOU 15~17 March 2020.

▲ 오스트리아 3번째 Master of wine이자 코스모 엘앤비의 파트너 와이너리 브룬들마이어의 ’안드레아스 빅호프(Andreas Wickhoff)’ MW(가운데)와 함께한 오형우 소믈리에(사진우측)

소믈리에타임즈 오형우소믈리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32
ad133
ad135
ad110
ad129
ad134
ad127
ad131
ad108
ad118
ad114
ad125
ad113
ad95
ad106
ad83
ad79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116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