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5
ad99
ad58
ad64
ad62
ad53
ad57
ad63
ad71
ad65
ad92
ad94

2차 ‘2018 K-Sool 프리미엄 시음 상담회’ 성료

ad39

기사승인 2018.12.06  17:11:35

default_news_ad1
▲ 강레오 셰프의 우리술과 훌륭한 마리아주를 선보이는 핑거푸드 준비 <사진=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대축제/시음 상담회 운영사무국>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지난 12월 5일(수) 반얀트리 클럽&스파 서울 페스타 다이닝에서 2차 ’2018 K-Sool 프리미엄 시음 상담회’를 개최하였다.

농식품부와 aT는 우수한 전통주의 판로확대를 위하여 2016년부터 ‘K-Sool 프리미엄 시음 상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10월에 이어 올해 두 번째 개최된 본 행사는 ‘2018 대한민국우리술품평회’ 수상작과 ‘찾아가는 양조장‘ 제품에 대하여 외식 바이어 및 유통업체 등을 대상으로 시음회와 비즈니스 상담이 진행되었으며, 강레오 셰프의 우리술과 어울리는 핑거푸드 등을 통해 우리술의 다양한 활용 가능성을 알리는 시간도 가졌다.

연세대학교 언더우드 국제대학의 존 프랭클(FRANKL JOHN MARK) 교수는 ‘멀리에서 왔기에 비교적 가까이에서 본다: 심미적 거리의 필요성과 한 외국인의 K-SOOL에 대한 몇 가지 생각’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했으며, 농업회사법인 (주)술샘의 신인건 대표는 ‘2018 대한민국우리술품평회’에서 대통령상을 받은 ‘미르40’을 소개하며, 우리술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 이야기하였다.

이번 행사는 총 200여 명의 호텔, 레스토랑 바이어와 전통주 교육기관 관계자, 미디어 등이 참석하여 우리술에 대한 높은 관심 속에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소믈리에타임즈 전은희기자 stpress@sommeliertimes.com

<저작권자 © 소믈리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100
ad95
ad101
ad83
ad79
ad84
ad81
ad96
ad98
ad93
ad88
ad69
ad86
ad74
ad78
ad77
ad75
ad61
ad67
ad82
ad72
ad66
ad59
ad102
ad103
ad76
ad56
ad50
ad47
ad52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default_news_ad2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9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